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시정소식

제 26회 광주세계김치축제 성료, 남도인의 손맛, 세계로!

제 26회 광주세계김치축제 성료, 남도인의 손맛, 세계로!

작성자e광주속삭임
작성일시2019/10/28 17:47
조회수305

| 대한민국 김치경연대회 대통령상에 장경애(전남 여수시)씨 수상
| 고려인 김치 전시와 옹기 포토존은 김치축제 명소
| ㈜ 뜨레찬, 해외 바이어 3명과 110만불 수출계약 체결

 

 0

▶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지난 25일 남구 임암동 광주김치타운에서 열린 ‘제26회 광주세계김치축제’개막식에 참석해 김치박물관에 마련된 고려인 김치를 살펴보고 있다.(2019.10.27)

 

 지난 25일부터 27일까지 3일간 광주김치타운에서 열린 ‘제26회 광주세계김치축제(위원장 김윤수)’이 방문객 5만여 명을 기록하고, 110만불 수출계약을 체결하는 등 성황리에 마무리 됐습니다.

 

 이번 축제에서는 광주 토속김치와 광주지역에 거주하는 고려인들의 김치와 전통음식을 전시하고 시식하는 행사가 열려 고려인에 대한 이해를 높였습니다. 특히, 고려인 김치와 음식전시는 행사장 주무대와 많이 떨어졌지만 고려인 음식 시식행사(고려인 빵, 만두)에는 6000여 명이 참가하는 등 관람객이 몰리며 이번 축제의 명소로 부각됐다.

 

 또한, 새로 개관한 김치발효식품관에서 열린 발효음식 전시와 콘테스트에는 전국에서 발효음식으로 유명한 사람들이 참가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또한, 백양사 천진암 정관스님의 사찰음식 특강에도 시민들로 성황을 이뤘습니다.

 

 기존 몽골텐트 대신 테이너부스로 깔끔하게 마련된 김치장터는 관람객들에게 김치축제장의 특징적인 포토존(시니그쳐 포토존)으로 인기를 모았습니다. 김치축제 배출한 역대 대통령상 수상자과 지역 김치업체, 순천농협 등이 참여해 매일 준비 물량이 완판되는 등 30t(3억원)에 이르는 김치 현장판매 성과를 기록했습니다.

 

 전국 요리대회 가운데 유일하게 대통령상을 수여하는 ‘대한민국김치경연대회’에서는 장경애(전남 여수시) 씨가 영예의 대통령상을 수상했으며,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에는 최미숙(서울시) 씨, 문화체육부장관상에는 이혜란(서울시) 씨가 각각 수상했습니다.

 

 이번 광주세계김치축제에서는 광주지역 김치업체 ㈜뜨레찬은 미국 ‘울타리 USA’ 등 3곳과 110만불 수출계약을 체결해, 남도 김치의 우수성을 증명했습니다.

 

  미국과 헝가리의 해외 바이어들은 관내 김치업체 중 올 한해 김치 수출을 위해 11개국에서 열리는 식품박람회에 참가한 ㈜뜨레찬과 인연을 맺은 업체 관계자들로 “해외를 비롯한 많은 축제장을 다녀봤지만, 이번 김치축제처럼 감동적인 축제를 본 적이 없다”고 극찬했습니다.

 

  ‘울타리 USA’ 대표 이주영 씨는 미국 내 한인을 비롯한 현지인들에게 김치를 판매하기 위해 온라인 쇼핑몰 아마존(Amazon.com)에 광주김치를 출시할 계획이다“고 밝혔습니다.

 

 이밖에도 올해 김치축제에 새롭게 선보인 ‘옹기 포토존’은 옹기 연가등, 김치축제장을 찾은 방문객의 항아리 방명록, 대형 LED 항아리 카페와 함께 야간에 진행된 김치를 주제로 한 ‘고공멀티미디어퍼포먼스’에도 방문객들의 호응이 이어졌으며, 특히 포기배추김치 버무림 체험에는 사전 접수와 현장접수를  통해 1,000여 명이 참가할 정도로 큰 호응을 얻었습니다.

 

 한편, 김치축제에 이어 11월18일부터 12월22일까지 광주김치타운에서 ‘빛고을 사랑나눔 김장대전’이 열리며, 이번 축제에 마련된 ‘김장대전 홍보부스’에서는 15톤 가량의 물량이 사전 접수됐습니다.

 

 2014년부터 개최된 김장대전은 시중가격보다 저렴하면서도 믿을 수 있는 원․부재료를 활용해 간편하고 손쉽게 김장을 담글 수 있는 행사로 세계김치연구소에서 개발한 김장공동레시피와 신안 비금의 천일염, 함평 고춧가루, 여수 멸치액젓을 공동구매하여 만든 김치 재료를 제공합니다.

 

 광주시 관계자는 “갑자기 추워진 날씨에도 행사장을 찾아준 방문객들과 ‘광주·전라도 토속김치 전시장’에서 수고해준 대통령상 수상자 등 축제 참여자 모두에게 감사를 전한다”며 “내년 김치축제에는 더욱 더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하겠다”는 뜻을 전했습니다.


광주광역시 admin@gwangju.g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