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시정소식

‘광주상생카드’ 인기 몰이…발행액 600억원 돌파

‘광주상생카드’ 인기 몰이…발행액 600억원 돌파

작성자e광주속삭임
작성일시2019/11/26 10:00
조회수522

| 2019년 발행 목표액 827억원 달성 청신호
| ‘선불・체크카드 10% 특별할인’ 12월에도 실시
| 체크카드는 휴대전화 결제서비스 등록 사용도 가능

 

0

 

 광주상생카드 발행액이 지난 21일 600억원을 돌파했습니다.


 광주광역시는 광주상생카드 발행 실적이 지난 9월23일 출시 6개월 만에 300억원을 돌파한 이후 두달 동안 300억원이 판매되며 시민들의 관심이 날로 높아지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최근 월별 발행실적을 보면, 7월 76억원, 8월 93억원, 9월 122억원, 10월 142억원에 이어 11월은 180억원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돼 올해 발행 목표액인 827억원은 12월 중에 달성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이같은 ‘광주상생카드’의 인기는 시가 지역화폐 조기 정착을 위해 실시하고 있는 10% 특별할인 효과와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는 순수 카드형 지역화폐로 일상생활에서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기 때문으로 풀이됩니다.

 

 특히, 블로그와 카페 등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서 젊은 층과 주부들에게 입소문을 타면서 발행량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하고 있습니다.

 

 광주상생카드는 사용자의 사용 패턴과 편의에 맞춰 사용할 수 있도록 별도 가입절차 없이 구매해 사용할 수 있는 무기명식 선불카드와 통장계좌를 연결해 사용할 수 있는 기명식 체크카드 등 2종으로 발행되고 있습니다.

 

 최근 사용량이 늘어나고 있는 체크카드는 입출금, 후불교통카드 기능과 야구장 할인 혜택 등 별도 부가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특히 삼성페이, 네이버페이 등 기존 모바일 결제 서비스에 신용카드처럼 등록해 휴대전화에서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한편, 광주상생카드 활성화를 위해 실시하고 있는 10% 특별할인은 12월에도 지원 예산 소진 시까지 진행되며, 선불카드와 체크카드 각각 1인당 구매・사용 한도 50만원 내에서 10% 할인혜택을 제공, 최대 할인한도 100만원의 10%인 10만원까지 할인받을 수 있습니다.

 

 박남언 시 일자리경제실장은 “지속적으로 광주상생카드 사용이 확대돼 소상공인 매출 증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토론회 등을 통해 다양한 의견을 듣고 개선 및 활성화 방안을 마련하겠다”며 “광주상생카드가 시민들에게 더욱 사랑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광주상생카드 애니메이션 홍보영상 보기


광주광역시 admin@gwangju.g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