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TV속 광주

GTN뉴스1861호

GTN뉴스1861호

작성자광주인터넷방송
작성일시2017/01/12 15:51
조회수116
1.앰코테크놀로지코리아 광주사업장이 오는 3월까지 500여 명의 인원을 증원합니다.
2.광주시와 산업통상자원부가 에너지신산업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습니다.
3.푸른길공원 만족도 및 이용실태를 조사한 결과, 시민들의 만족도가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GTN 뉴스입니다.

1.앰코코리아 광주사업장, 500여 명 증원 생산 확대

앰코테크놀로지코리아 광주사업장이 오는 3월까지 추가 증원에 들어갑니다.
앰코코리아는 최근 서울에 위치한 사업장 부지를 매각하고 인천송도사업장과 광주사업장으로 인원과 설비를 분산 배치할 계획으로, 광주사업장은 신규 인원을 추가해 약 500여 명이 증가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이번 서울 사업장 인원과 설비 이전으로 광주사업장의 인원이 4000명으로 증가하면 매출 규모도 1조 원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한편, 엠코코리아의 인천송도사업장은 R&D 허브의 기능을 담당하고, 광주사업장은 생산기지로서의 역할이 강화될 예정입니다.

2.광주시-산업부, 에너지신산업 업무협약 체결

광주시와 산업통상자원부가 에너지신산업 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습니다.
이번 협약은 산업부와 에너지신산업 전략거점 지자체인 광주와 전남,전북,제주가 공동 협력해 에너지신산업을 육성하고 관련 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됐습니다.
이에 따라 산업부는 광주지역 주요 산단에 생산성과 에너지 효율을 높이는 클린에너지.스마트공장사업을 추진하고, 광주시는 ‘에너지신산업 육성 조례’ 제정 등 다양한 사업을 진행할 예정입니다.
앞으로 광주시는 에너지신산업 육성을 통한 미래먹거리 창출에 행정력을 집중해, 2017년을 에너지신산업 시대로 만들겠다고 밝혔습니다.

3.푸른길공원 이용 만족도 상승

푸른길공원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만족도가 전반적으로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사)푸른길이 푸른길공원 만족도 및 이용실태를 조사한 결과, 공원이용 만족도는 2015년 70.6%에서 2016년 74.7%로 상승했으며, 공원 이용객은 하루 평균 1만 9000여 명이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 같은 결과는 국립아시아문화전당 둘레길 조성사업과 푸른길공원 꽃길 조성 및 경관조명 설치 사업 등을 추진함으로써 푸른길공원을 찾는 시민들의 발길이 늘어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광주시는 시민들에게 사랑받는 푸른길공원을 명품 공원으로 만들기 위해 앞으로도 다각적인 노력을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다음은 GTN 단신입니다.

1.광주온도 1℃낮추기 프로젝트 시민제안 공모

광주시는 2020년까지 1℃ 낮추기 목표로 생활체감형 정책을 발굴하고자 시민제안을 공모합니다.
광주 시민을 대상으로 실시하고 공모 분야는 폭염과 열대야 등 기후변화로부터 시민을 보호할 수 있는 시민체감형 정책입니다.
신청은 오는 3월 31일까지 광주시 기후변화대응과로 우편 및 메일, 팩스, 방문접수하면 됩니다.

2. 광주시, 수돗물평가위원 공모

광주시 수돗물 수질관리와 수도시설운영을 자문하는 제 11기 수돗물평가위원회 위원을 공모합니다.
수도 관련 분야 전문가, 시민단체, 상수도에 관심이 많은 시민 등 총 15명을 선발하며,
신청은 오는 1월 18일까지 광주시 상수도사업본부 급수과로 우편 및 메일, 방문 접수하면 됩니다.

3. 2017년 상반기 토요 상설 공연작품 공모

전통공연 예술분야 활성화 및 시민문화 향유기회 확대를 위해 운영 중인 토요 상설 공연에 2017년 상반기 공연작품을 공모합니다.
전통국악기반의 기악, 성악, 무용분야 등으로 60분 이상의 공연 작품이며, 총 12개 단체를 선정합니다.
신청은 오는 1월 18일까지 광주문화재단 전통문화관 운영사무실로 우편 및 메일, 방문접수하면 됩니다.

이상으로 gtn뉴스를 마칩니다.
시청해주신 여러분 고맙습니다.


콘텐츠 만족도 조사
콘텐츠 만족도 조사 [평균 0.2941점 / 17명 참여]

만족도 조사에 참여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콘텐츠 만족도 조사는 한번만 참여 가능합니다.

QUICK MENU